이타임즈 로고
컨텐츠 구매 문의 뉴스PR을 위한 안내 사업제휴 문의
왕눈쌀 광고 검단탑종합병원 광고배너
뉴스 메뉴 이타임즈 메뉴 머니&정보 메뉴 연예 메뉴 스포츠 메뉴 라이프 메뉴 매거진 메뉴 엑티브미션 메뉴 레인보우 라이프 메뉴 북카페메뉴 축제신문
상세검색
머니앤정보 메뉴
사이렌24 광고배너
Home > 머니&정보 > 생활경제 > 삶의 단축키
삶의 단축키
[기자수첩]수소차 통계도 틀린 산업부 수소 로드맵 [2019.01.18]
[세종=이데일리 최훈길 기자] 문재인정부가 전략적으로 육성하기로 한 수소차의 통계가 뒤죽박죽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7일 ‘수소 경제 활성화 로드맵'을 발표하면서 수소차 보급 규모(이하 누적 집계)가 2017년 177대, 지난해 889대라고 밝혔다. 그러나 국토교통... [이데일리]
[사설] ‘일자리 자금’ 집행 복마전이 따로 없다 [2019.01.17]
지난해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부작용을 줄이려고 편성한 일자리 안정자금이 마구잡이로 집행됐다고 한다. 사업주들이 외면하는데도 실적을 높이기 위해 미신청자 선(先)지급, 중복·착오지급 실적 포함 등 온갖 편법과 무리수가 동원됐다는 것이다. 접수기관인 근로복지공단 일자리지원... [이데일리]
[기고][기획연재] 창업이 취업보다 훨씬 위험하다 [2019.01.16]
[오병묵 창업특강] 창업과 취업 중 하나를 선택하도록 강요(?) 받는 건 그만큼 어려운 시대적 상황을 반영한 거라고 볼 수 있습니다. 원하는 모든 사람을 취업 시켜줄 수 있는 시대는 아니니까요. 취업하기 어려우니 그 대안으로 창업을 고려해 보라는 것이겠지요. 그 대상이... [창업경영신문]
[기자수첩]명분없는 금감원 공공기관 재지정 논란 [2019.01.16]
[이데일리 박종오 기자] 금융감독원의 공공기관 지정 여부가 또다시 논란이 되고 있다. 기획재정부 공공기관운영위원회가 이달 말 금감원의 공공기관 지정안을 재심의하기로 해서다. 기재부 공운위는 지난해 1월 채용 비리, 방만 경영 등이 문제 된 금감원을 공공기관으로 지정하려... [이데일리]
[사설] “기업 활력 살리겠다”는 문 대통령의 약속 [2019.01.16]
문재인 대통령이 어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한 대기업 총수들과 중견기업인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타운홀 미팅'을 가졌다. 지난주 열린 중소·벤처기업 간담회에 이어 새해 두 번째 개최된 경제인들과의 대화 모임이다. 행사장에 내걸린 ‘기업이 커가는 나라, 함께 잘사는... [이데일리]
[현장에서]소통 부족한 표준감사시간 도입, 진통 불가피? [2019.01.15]
[이데일리 이명철 기자] “수술 (시간)은 의사가 가장 잘 결정할 수 있는 것이다. 환자와 보호자의 영역이 아니므로 타협의 대상이 될 수도 없다.”“수술 시간은 의사 능력에 따라 달라지고 막상 시작하면 오래 걸리거나 짧아질 수도 있다. 일률로 정하는 것도 설명이 안... [이데일리]
[사설] 연초부터 현실화된 최저임금 파급력 [2019.01.15]
새해 들면서부터 최저임금의 파급력이 경제계를 강타하고 있다. 조업중단이나 폐업 여부를 심각하게 고민하고 있는 한계 중소기업과 자영업자들의 하소연은 하나의 사례일 뿐이다. 지난해 16.4% 인상된 최저임금이 올해도 10.9% 오른 데 따른 뒷감당이 쉽지 않기 때문이다. ... [이데일리]
[사설] 문 대통령, 경제정책 보완 약속 지켜야 [2019.01.11]
문재인 대통령의 어제 새해 기자회견 화두는 예상대로 경제였다. 기자회견에 앞서 진행한 모두연설에서 ‘경제'란 단어가 35번이나 동원된 데서도 확인된다. 지난해 신년회견(9번)에 비해 4배로 늘어난 것으로, 경제여건 개선에 대한 강한 의지가 읽힌다. ‘성장'과 ‘혁신'도... [이데일리]
[사설] ‘반도체 이후’ 성장동력 무엇인가 [2019.01.10]
삼성전자의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이 10조 8000억원으로 3분기보다 38.5%나 급감했다고 한다. 매출도 59조원으로 9.9% 줄었다. 시장 예측을 훨씬 밑도는 ‘어닝 쇼크'다. 반도체 부문 영업이익이 5조원 이상 감소하는 등 반도체 경기 하락이 현실화한 데 따른 결... [이데일리]
[현장에서]"서비스 종료 3개월 전 고지"..넷마블이 억울한 이유 [2019.01.09]
[이데일리 노재웅 기자] “저희 게임을 사랑해주시는 이용자들께 죄송하지만 수요가 급격히 줄면서 서비스 종료를 결정하게 됐다. 표준약관에 의거한 당사 약관에 따라 3개월 전에 공지 및 환불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소모성 아이템에 대한 환불 논란은 다소 아쉽게 생각한다... [이데일리]

◁ 이전 12345678910 다음 ▷

 
3828138282382873828538286
시사매거진 시사매거진 뉴스 더보기
ㆍ[정치] 
ㆍ[경제] 
ㆍ[사회] 
ㆍ[국제] 
ㆍ[건강] 
 
38264382593825838261
레이디매거진 레이디매거진 뉴스 더보기
ㆍ[피플] 
ㆍ[패션] 
ㆍ[쿠킹] 
ㆍ[뷰티] 
 
3827238274382784182236348
쥬니어매거진 쥬니어매거진 뉴스 더보기
ㆍ[IT용어] 
 
38383
머니앤정보 머니앤정보 뉴스 더보기
 
회사소개 | 고객센터 | Contact Us | 보도자료등록 | 저작권규약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이트맵 | 뉴스구매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19, 7층 11호 | Tel : 02-785-1911 Fax : 02-785-1912 | 사업자등록번호 : 356-81-00668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1751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1-서울서초-1384 호 | (주)미디어겟 대표 : 허용석
Copyright 이타임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