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타임즈 로고
컨텐츠 구매 문의 뉴스PR을 위한 안내 사업제휴 문의
동원어음 광고배너 검단탑종합병원 광고배너
뉴스 메뉴 이타임즈 메뉴 머니&정보 메뉴 연예 메뉴 스포츠 메뉴 라이프 메뉴 매거진 메뉴 엑티브미션 메뉴 레인보우 라이프 메뉴 북카페메뉴 축제신문
상세검색
머니앤정보 메뉴
사이렌24 광고배너
Home > 머니&정보 > 알면나도부자 > 나도자산설계사 > 저축
저축
연휴동안 보이스피싱을 당한다면? [뉴시스]
【서울=뉴시스】위용성 기자 = 추석 연휴 중 보이스피싱 피해를 당한다면? 너무 당연하지만 신속히 해당 은행에 전화를 걸어 지급정지를 요청해야 한다. 연휴기간 중에도 콜센터는 운영된다. 경찰이나 금융감독원 '불법사금융피해신고센터'에 신고해 지급정지를 요청해도 된다. ... [뉴시스]
고속도로 타기 전 '차량 무상점검 받으세요' [뉴시스]
【서울=뉴시스】위용성 기자 = 추석명절을 맞아 장거리 운전을 해야 한다면 출발 전 보험회사를 통해 '차량 무상점검 서비스'를 받는 게 좋다. 삼성화재와 현대해상 등 9개 손해보험사는 고객들이 추석 연휴 장거리 차량 운행에 대비할 수 있도록 각종 차량점검 서비스... [뉴시스]
추석명절에 대출만기일 온다면? "연휴 끝나고 상환하세요" [뉴시스]
【서울=뉴시스】위용성 기자 =대출만기일이 추석연휴 중간에 끼는 경우가 있다. 이땐 연휴가 끝난 27일 상환해도 무방하다.아니면 연휴 직전인 21일날 대출을 상환해도 중도상환수수료가 없다. 대출이자 납입일도 연휴가 끝나는 27일로 자동 연기된다. 20일 금... [뉴시스]
3차 관세부과, 무역분쟁 새 국면 ..안정성 확보한 투자전략 필요 [이데일리]
[이데일리 최정희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부터 2000억달러 중국산 제품에 10% 관세 부과를 단행하자 중국도 600억달러의 보복 관세를 부과했다. 3차 관세 부과가 단행됨에 따라 무역분쟁은 새 국면을 맞았단 평가가 나온다. 안정성을 확보한 투자전... [이데일리]
주택대출 금리, 또 오른다…잔액 코픽스 2년9개월來 최고 [뉴시스]
【서울=뉴시스】조현아 기자 =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또 올라간다. 주택담보대출의 기준금리 역할을 하는 코픽스 금리가 지난달에도 상승한 영향이다.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하락하며 상승세가 잠시 주춤했으나 잔액 코픽스는 2년9개월 만에 최고 수준으로 올라갔다. ... [뉴시스]
美 5년·10년물 실질금리 역전..마지막 증시 상승 사이클 진입 [이데일리]
[이데일리 최정희 기자] 미국의 5년 만기 실질 금리는 지난 14일 종가 기준 0.90%를 기록했다. 2009년 10월 이후 가장 높았을 뿐 아니라 10년물 실질 금리 0.89%보다 높았다. 이는 리먼브라더스 파산 때를 제외하면 2007년 6월 이후 처음이다. 5년... [이데일리]
"내년엔 금리 얼마나 더 올리나` 엇갈리는 美연준…이달말 FOMC 주목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정훈 기자] 이달말 개최되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올들어 세 번째 기준금리 인상을 단행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연내 두 차례 더 금리 인상이 있을 것이라는데 대부분이 동의하고 있지만 내년 연준 통화정책을 둘러... [이데일리]
한은 부총재 "기준금리, 금통위가 중립적으로 결정"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정현 기자] 윤면식 한국은행 부총재는 14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한은 본관에서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통화정책은 부동산 가격 안정만을 겨냥해서 할 수는 없다”며 “기준금리는 금통위가 중립적으로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다음은 윤 부총재와의 일문일답이다.-... [이데일리]
美단기금리, 금융위기후 최고…新채권왕 "장·단기 역전될수도" [이데일리]
[이데일리 이정훈 기자] 미국 통화정책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단기 국채 금리가 빠르게 뛰고 있다. 미국 3년만기 국채 금리는 어느새 2.8%대까지 올라서 지난 2007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가장 높은 수준까지 뛰었고 2년만기 국채 금리도 10년여만에 가장 높았다. ... [이데일리]
美 금리 올려도 强달러 제한..수급 개선되는 건강·건설 주목 [이데일리]
[이데일리 최정희 기자] 미국이 이번 달 기준금리를 한 차례 더 인상할 가능성이 높지만 달러 강세 압력은 제한될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그렇다고 외국인 순매수가 유입될 가능성이 높은 것은 아니다. 무역분쟁 등 불확실성이 크기 때문. 그러나 국내 수급은 개선되고 있다... [이데일리]

◁ 이전 12345678910 다음 ▷

 
3828138282382873828538286
시사매거진 시사매거진 뉴스 더보기
ㆍ[정치] 
ㆍ[경제] 
ㆍ[사회] 
ㆍ[국제] 
ㆍ[건강] 
 
38264382593825838261
레이디매거진 레이디매거진 뉴스 더보기
ㆍ[피플] 
ㆍ[패션] 
ㆍ[쿠킹] 
ㆍ[뷰티] 
 
3827238274382784182236348
쥬니어매거진 쥬니어매거진 뉴스 더보기
ㆍ[IT용어] 
 
38383
머니앤정보 머니앤정보 뉴스 더보기
 
회사소개 | 고객센터 | Contact Us | 보도자료등록 | 저작권규약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이트맵 | 뉴스구매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19, 7층 11호 | Tel : 02-785-1911 Fax : 02-785-1912 | 사업자등록번호 : 356-81-00668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1751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1-서울서초-1384 호 | (주)미디어겟 대표 : 허용석
Copyright 이타임즈